카스텔리 나르시시스타 슈 커버 Castelli Narcisista Shoe Covers

기존에 가성비로 잘 쓰던 슈커버 앞코가 해져서 질렀다.

월래는 그런일을 대비하여 펄이즈미 슈커버를 쟁여놨는데 증발해서ㅜㅜ.. 

기존대비 좀 더 붙어서 신고 벗기가 좀 힘들다.

뒷꿈치 반사판과 전갈이 이쁘하긴하다.

저번에 간당간당하게 찢어진 듀레 레버 후드

fsa 고싸머 윙 컴팩트 바 FSA GOSSAMER WING COMPACT BAR

그동안 드롭형상이 맘에 안들어서 바꾸려고 이것저것 대부분의 드롭바를 알아보았는데

카본은 몇개 있는데 알루는 안보여서 구입못하다가 요놈이 딱이길래 구입

상위등급인 에너지가 있는데 무게빨때문에 가격이 두배라 차마 지르질 못함

교체를 위해 손대는 순간 완전 찢어졌다.

레버 고정부위는 로라질덕에 녹이 슬었다.

그동안 썼던 꼬질한 후드

벗겨진채 달랑달랑한 레버


작업은 뚝딱뚝딱 하고 싶었는데 후드교체가 진짜 힘들어서 손에 쥐날뻔했다.

가능하면 케이블교체할때 같이 하거나, 주변에 할 줄 아는 샵이 있으면 공임이 아깝지 않으니 샵에 맞기는게 좋다.


드롭바 형상비교

3t 에르고 노바

fsa 윙 컴팩트

바테잎 감은 3t

바테잎 감은 fsa

바테잎이 아직 없어서 재활용


바꾼 이유는 탑을 수평으로 만들고 싶은데 3t는 그게 안되었다.

사진을 보면 알듯이 레버와 탑사이에 U가 생기며, 드롭이 가파른 편?이라 불편했다.

만약 3t로 탑을 수평으로 만들면 드롭이 없어진다.


이번에 구입한 fsa는 탑부분이 레버까지 수평으로 이어지며 

드롭이 부드럽게 꺽여 완만하고 레버와 더 가까워 드롭잡는것과 브레이크 잡기가 더 편하고 좋다.


드롭부분도 사진이라 그렇지 실제로 측정하면 1cm가까이 길이차이가 난다.

탑의 넓적한 형상은 3t가 조금 더 퉁퉁해서 두껍지만 길이자체는 거의 동일하다.


후드 끼우다가 잠깐 방심해서 좌우 밸런스 못맞춰가지고 살짝 찢어졌다.

다행이도 사용하면서 추가적으로 찢어질 걱정은 없는 부위

그동안 쓰던 20t의 부싱이 갈려나가서 겸사겸사 풀리를 바꾸기로 했다.

테스트중인 부분이 있어 풀리를 줄이기로 하여 18t 제작

이때까진 멋져보였는데

장착하니까 생각보다 별로인 것 같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단가샤
뭥미?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