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화치고 괜찮게 봤던 영화의 노래

후반부에 정청이 울때인가 나왔었다.

어떻게 할 수 없는 상황이ㅜㅜ



언젠가 어딘가 누군가 그대만 바라본 사람

그게 나란걸 여기 나란걸 잊어도 난 괜찮아


언젠가 어딘가 누군가 그대 또 사랑을 하면

그때는 제발 제발 그대 행복해야해


내가 나빠서 나쁜 나라서

손끝 지문처럼 남은 너의 사랑을

다 지워버리고 널 보낼게

긴 밤이 지나가고 아침이 오면

나 없는 하루를 시작해


살다가 언젠가 어딘가 그대 내 생각이 나면

고개를 들어 하늘을 잠시만 바라봐줘


내가 나빠서 나쁜 나라서

손끝 지문처럼 남은 너의 사랑을

다 지워버리고 널 보낼게

긴 밤이 지나가고 아침이 오면

나 없는 하루를 시작해


괜찮아 난 괜찮아 날 잊어도 난 괜찮아

하루도 일분도 일초도 난 너를 못잊어

'Free > Music'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기찬 - 언젠가 누군가  (0) 2018.04.15
re:Zero Elegy For Rem (Requiem of Silence)  (0) 2018.04.10
Yuki Kajiura - Canta per me  (0) 2018.03.14
윤아 - 바람이 불면  (0) 2018.02.25
장한별 - 새벽 한시  (0) 2018.02.18
Oh my girl - Closer  (0) 2018.02.17
Tamaru yamada - Always in my heart  (0) 2017.10.01
센과치히로의 행방불명 - 언제나 몇번이라도  (0) 2017.08.27

WRITTEN BY
ddaiy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