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나온 뜨끈한 신상

예전부터 퍼렁퍼렁한 신발을 사고 싶었는데 시마노가 색깔놀이를 본격적으로 시작하면서 회사컬러를 밀기 시작했었다.

그러던중 요놈이 나왔고 맘에 들어 구입

박스를 까면 생각도 안한 슈즈백이 들어있다.

음... 주면 좋긴한데 쓸일이 없는데...

색상은 파랑보다 내가 좋아하는 진하늘에 가깝다.

슈즈를 빼고 바닥을 보니 요런 설명서가 있다.

한번씩 신발 찾아볼때 저건 뭔가 싶었는데 이런용도였구나

근데 클릿조정해보니까 연한 고무재질이라 밀림을 막아주지 못하고 찌그러져 그닥 쓸모없다.

그리고 피팅범위가 중간에 걸쳐서 저걸 빼버렸다.

아치높이라고 따로 들어있다.

지로처럼 3단계는 아니며 이건 있는게 확실히 좋다.

때깔이 곱다.

외피가 무광 크룩스느낌이다.

크게 시마노라 써지지않고 잡다한거 없이 깔끔하게 올블루라 좋다.

42사이즈, 상품페이지는 224g

41.5가 저스트 핏이라 41.5를 사야는데 저주받은 점오사이즈는 실물보기가 어렵다.


시마노클릿포함 무게

기존에 굴리던 지로 엠파이어 ACC

개인적으로 엠파이어의 블루가 진짜 기똥찬데 구할 수 없었다.


착화해보니 시마노 많이 작아졌다는게 맞는 말인지 거의 운동화 정사이즈에 가깝다.

예전에 비해 1사이즈 가까이 작아진 것 같다.


벨크로는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기본상태가 거의 한계다.

발등이 약간 남아 일이미리 더 당겨서 조이고 싶은데 야들야들하게 길들여야 가능해보인다.

앞코도 살짝 남긴하는데 무시해도 될 수준

힐컵은 벗을때 약간 힘들정도로 짱짱하다.



RP9 카본바닥이 큰차이가 없어 싯포조정없이 엠파이어랑 번갈아가며 신을만한 것 같다.


클릿조정범위는 시마노는 발가락부터 발볼뒤쪽까지 겁나 넓고, 지로는 거의 발볼에서 약간 앞뒤 정도로 제한이 있다.

클릿 앞뒤 제약이 없는것도 장점인듯


42기준 신발길이,발볼,발등 전부 RP9 > 엠파이어

많이는 아니고 묘하게 큼 지로대비 조금 편하게 신을만한듯(월래 라인업이 그런거니 뭐)


엠파이어는 반사이즈정도 작게 나왔다.


그리고 힐컵 뒤 운동화처럼 살짝 달려있는 부분에 리플렉터 기능이 있다.


WRITTEN BY
ddaiy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